대한민국 육아의 시작과 끝, 육아방송 전체 이벤트

  •  > 
  • 이벤트
  •  > 
  • 전체 이벤트
이벤트 내용
[마감] 육아방송 시청자를 위한 도서증정 이벤트 <남자아이가 아니라 아이를 키우고 있습니다>
이벤트 기간 2019-10-02 ~ 2019-10-16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개인정보 제공 동의


이벤트 서비스는 출판사에서 대행 운영합니다.

본 이벤트에 응모하시는 경우 성함, 휴대폰번호, 기본주소가 대행업체에 제공되며,

제공된 개인정보는 경품 제공의 목적 외에 사용도지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제공된 개인 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은 이벤트 종료 후 3 개월입니다.

사용목적을 다한 개인정보는 3 개월 이내라도 즉시 파기됩니다.

 

* 운영방침동의


이벤트 당첨자 발표 공지 후 개인정보에 기재된 휴대폰 번호로 공지 및 연락을 드립니다.

발표 후 일주일 이내에 연락이 되지 않을 경우, 자동으로 당첨이 취소됩니다.



덧글 이벤트
댓글 13
이*** 2019-10-13 오전 10:57:23
공차는 걸 좋아하는 딸아이가 학교바자회에서 발에 꼭맞는 축구화가 있어 재빨리 물물교환으로 가져오다, 마침 친구 엄마를 만났는데 '~~야! 여자애가 뭔 축구화야? 머리띠나 머리끈 예쁜거나 사지~' 집에 온 딸아이가 '엄마! 나 물건 잘못 바꾼거야? 여자는 축구화 신으면 안돼?'하고 묻더라구요. 여자축구 대표팀도 있고 여자도 남자 못지않게 축구실력, 체력 강하다고 알려졌답니다~^^
임*** 2019-10-11 오후 1:18:10
아들 둘을 키우고 있는 엄마입니다.
주위에서 아들들이라 힘들겠다고 딸이 있으면 좋을텐데..라는 말을 종종 듣네요....
김*** 2019-10-08 오후 10:38:57
5살 여아와. 3살 남아를 주말부부로 독박으로 키우고 있는데요.
어떻게 키워야할지 모르겄네요.100인 100색이라고 정답은 없지만...잘은 해보고 싶네요.
김*** 2019-10-08 오후 4:25:25
노란색을 좋아하지만 한복대여점에 청색계통 한복만 있어서 파란색 한복을 입히고 사진을 찍었네요...
김*** 2019-10-08 오후 4:18:46
꽁지머리 좋아하는 아들내미 이웃주민이 여자아이처럼 하고다닌다고 구박줬을때...마음이 불편하더군요
명*** 2019-10-08 오전 11:40:02
6살 아이를 키우는 아빠입니다.
평소 핑크와 인형을 좋아하는데 그걸 본 친척 어른이 남자아이라면 파랑에 로봇아니냐는 말에 맘이 좋지 않았습니다.
심*** 2019-10-08 오전 11:35:20
3살 남자아기를 키우는 아빠입니다.
아기가 음식을 가리는편인데 주변에서 남자애가 가리지않고 먹어야지 하시는데...
남자애는 무조건 가리지 않고 음식 먹어야만 하는지... 기분이 좋지 않았습니다.
김*** 2019-10-08 오전 11:33:29
아이가 강아지 인형을 가지고 노는데
지나가던 아저씨가 남자아이가 무슨 인형이냐 그렇네요
이*** 2019-10-08 오전 11:25:31
핑크와 보라색을 좋아하는 우리아이, 분홍색 보라색 킥보드를 타는 우리 아이에게 누나꺼냐고 물어봐서 당황하는 모습에 화가 났습니다.
김*** 2019-10-04 오후 1:34:48
😻
허*** 2019-10-04 오전 10:35:00
우린 딸아인 아들같이 뛰어노는걸좋아하는데 여자아이가 얌전하지못하다고할때 사람마다 생김새가 다른것처럼 성향이 다다른건데..라른생각이들더군요..
튼튼하게만 자라다오~~ 내딸~~^^
김*** 2019-10-04 오전 9:43:24


신세계 지하에서 밥을 먹고 있는데 옆에 계시던 60대 어르신께서 우리 아기를 보더니 혼잣말로 다 들리게
어휴 언제 키우냐....이러시더라구요,
저희에게는 늦게 만났지만 무엇보다 소중한 아이인데 본인의 그런말하나가 부모에게 상처가 되는지 모르시는건지 걱정을 하시는건지는 모르겠지만 불쾌 했습니다.
주변에서 보는 아이들에게 좋은 말만 하면 좋겠습니다. 아님 아무말 안하시던가요 ㅠ
임*** 2019-10-02 오전 11:21:39
여섯살 아들을 키우고 있는 엄마입니다.
아랫층 할머니가 아이를 보더니 빨리 커야지...하시더니...그래야 안뛰지... 하고 아이한테 이야기하시더라구요.
어린아이에게 뛰지말라고 빨리 크라고 하는 말을 하시니 기분이 좋지 않았습니다.